오 디까르,
관목의 숨결
오 디까르는 우아함과 풍성한 관목의 야생적인 매력이 조화를 이룬 향수입니다. 하늘과 바다 사이에 있는 오 디까르의 향기는 필립 도르나노(Philippe d’Ornano)가 아버지 옷장에서 발견한 '오 드 랭티스크(Eau de Lentisque)' 향수에서 출발했습니다. 그가 자주 지니고 다녔고 이상화하고 싶었던 향수이자 그의 고향인 코르시카 섬에 대한 오마주입니다.

오 디까르 또한 하나의 메타포입니다.

눈 깜짝할 사이에 그리스 신화로 빠져들게 하기 때문입니다. 날아올라 날개가 녹을지언정 태양에 다가가고자 하는 이카루스의 열망이 눈 앞에 그려지는 듯합니다. 오 디까르가 지닌 하늘의 냉기와 별의 온기는 날아오르고자 하는 욕망을 가죽과 우디 향으로 표현한 것입니다.
오 디까르는 부드럽고 매력적인 잔향을 가진 녹색 빛의 관목인 유향나무의 진인 유향을 기본으로 합니다.에서
우디 시프레 향이 어우러진
녹음으로의 도피
오디까르

La gamme Eau d'Ikar

풍부한 천연 에센스가 함유되어 깊은 우디향과 상쾌한 시트러스가 조화를 이루는 향기

꿈에서 대담함으로

용량: 100 ml

예술 작품과 같은 보틀
오 디까르의 보틀은 이자벨 도르나노(Isabelle d’Ornano)를 사로잡은 예술적 영향에서 탄생했습니다. 추상적으로 조각된 날개, 남성의 토르소를 연상시키는 수정처럼 맑고 깨끗한 글래스 소재의 보틀은 브로니슬로 크리지스토프(Bronislaw Krzysztof)가 디자인했습니다.
우디 시프레 향이 어우러진 녹음으로의 도피
매 순간 녹색 빛을 발산하는 듯한 유향나무의 컬러를 닮은 코르시카 섬으로 떠나는 여행. 신선한 시트러스 향과 재스민 향을 발하는 여정. 우디 시프레 향기가 관목의 열기 속으로 우리를 빠져들게 합니다. 지중해의 상징인 시스터스는 전체를 노란 빛으로 물들입니다. 아이리스 향이 부드럽게 감싸며 우아하고 세련되며 독창적인 향기를 선사합니다.